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돌봄시설 종합재가센터 맞춤 환경 디자인 적용

기사승인 2019.08.08  07:47:50

공유
default_news_ad2

서울디자인재단과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이 노인돌봄‧장애인활동지원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는 종합재가센터 등 돌봄 시설에 맞춤형 환경 디자인을 개발‧적용한다고 밝혔다.

종합재가센터는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의 소속기관으로 장기요양, 장애인활동지원 등 어르신‧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사회서비스를 통합해 직접 제공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핵심기관이다.

어르신‧장애인에게 양질의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근무자들의 업무 효율성도 동시에 높일 수 있는 방향으로 디자인을 개발‧구축해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이 운영하는 국공립 사회복지시설에도 확대를 추진하는 등 중장기적 상생 체계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디자인재단을 통해 시민 삶의 질을 높이는 안전안심 디자인, 유니버설 디자인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데 이어 이번 돌봄 시설 디자인까지 사회문제 해결 디자인 영역을 확장하게 된다.

서울디자인재단과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8일 오전 11시 서울시사회서비스원 본사에서 ‘서울시민 돌봄 시설 공간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2025년 초고령 사회 진입을 앞두고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노인을 포용할 돌봄 시설 확충과 요양 전문 인력의 열악한 근무 환경 개선이 시급한 가운데, 이번 사업으로 돌봄 시설에 대한 전문적이고 표준화된 디자인 체계를 정립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진우 서울시사회서비스원 대표이사 “수준 높은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노인과 장애인에 대한 서비스의 질을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영미 기자 tkddml85@nate.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ad37
default_news_ad5
ad37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