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난곡로 15길 서울시 골목길 재생사업 공모 선정

기사승인 2019.08.26  09:13:56

공유
default_news_ad2
박준희 관악구청장

관악구(구청장 박준희) 난곡로 15길 일대에 보행환경 개선, 시설물 정비 및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골목길 재생사업이 시행된다고 밝혔다.

서울형 골목길 재생사업󰡑은 1Km 내외의 골목길을 대상으로 하는 현장 밀착형 재생 사업으로, 관악구는 지난 7월, 난곡‧난향 도시재생활성화사업과 연계한 난곡로 15길 일대 계획안을 응모 최종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

사업의 주요 내용은 난곡로 15길 일대의 노후화되고 파손된 골목길 정비, 어르신과 아이들도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는 주민 소통 공간 조성, 어린이집 주변 정비, 범죄 없는 안전한 마을을 위한 소방시설 및 LED 보안등 정비 등이며, 시설물 정비와 함께 주민 공동체 활성화에도 힘쓴다.

2019년 9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 2021년 말까지 약 3년간 추진되며, 공모 선정으로 지원되는 10억 원의 시비를 포함하여, 총 11억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번 재생사업은 지난 7월, 서울시 생활 SOC 사업으로 선정된 난향초등학교 주변 ‘아동‧청소년을 위한 복합 문화공간 조성사업’과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냄으로써, 향후 난곡‧난향동 일대의 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됨은 물론 지역 전체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골목길 재생의 핵심은 열악하고 낙후된 골목길의 환경을 안전하고 쾌적하게 개선하고 골목길 중심으로 주민 공동체를 살리는 사업”이라며, “주민이 사업시행 초기단계부터 실행까지 주도적으로 참여, 주민의 의견이 십분 반영된 깨끗하고 안전한 골목길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악신문 금정아 기자 g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ad37
default_news_ad5
ad37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